Log in

2012 Singapore

2012.01.29  -  2012.02.04

Minku Lee at Singapore

Order

단상: 공항철도 특급을 타고가는데, 뒷 좌석에 일본인 부부가 탔다. 승차권에 있는대로 자리를 앉는다고 앉았는데, 다른 승객이 오더니 자신의 자리라고 말했다. 승차권을 확인하더니 잘못 앉은 걸 확인하고 다른 곳으로 옮겨앉으면서, “너무 불친절하게 적혀있다” 고 불평하더라.
나도 승차권에서 차량번호랑 좌석번호 한참 찾았다. 위치는 둘째치고 너무 옅게 프린트해서 거의 보이지도 않았다… 뒷면의 광고는 선명하던데, 돈보다 이용자를 먼저 생각했으면.

단상: 계속 공항철도 특급 이야기. 내가 운이 안 좋았는지는 모르겠지만 열차가 출발 후 몇분 가다 멈추고 또 몇분 가다 멈췄는데, 승객 입장에서는 무슨 문제 아닌가 하고 불안했다;

단상: 태블릿PC 필요하면 승무원에게 말하라는데, 대체 승무원은 언제 오는 지 모르겠다.

공철 직통을 타니 출국절차가 엄청나게 편해지는군요. 외교관/승무원 출입구로 통과해서 대기 안하고 바로 보안검색 후, 출국심사도 줄 하나도 없… 우와아

탑승구 바로 옆에 네이버 라운지가 있어서 들어왔습니다. 아아, 콘센트와 랜선이 가득해…

비행기 출발 전까지 너무 잉여로워서 네이버 라운지에 도착..했는데 Wi-Fi가 연결이 되지 않아 테더링중이다. 랜 포트 있는데 랜선이 없다니.. 인터넷을 주는 데 왜 먹지를 못하니!

자정쯤에 싱가폴에 도착하지만 내일 일정은 오후부터 시작이니까 편히 잘 수 있겠다! 일어나면 할일이 남아있긴 하지만.